홈으로 북구소개 > 지명유래 > 금곡동 유래

금곡동 유래

금곡동 : 북구 구역 지도에서 상단에 위치

금곡이란 지명은 금정산의 주봉인 고당봉에서 서쪽 낙동강변쪽으로 뻗어내린 첫골짜기이기 때문에 붙여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리고 금정산의 서쪽 골짜기에 금을 생산하기 위하여 뚫어 놓은 굴이 많아서 붙여졌다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그런데 금곡동 공창마을 뒷산 도덕골 골짜기 아래 불메등이란 곳이 있는데 옛날 이곳에서 쇠를 달구고 남은 쇠똥이 발견되었는데 가야시대 쇠를 녹이던 곳이라서 금곡이라고 했다는 전설도 있습니다.
조선시대 역원으로서 수참이 설치되었던 동원진 나루에서는 일본과 교역을 하였다고 합니다.

지금도 옛 지명이 전해와 나루터가 있었던 동원 마을이 있고 이곳 나루터에서 일하던 사람들이 집단으로 거주하던 곳인 공창마을과 아래쪽으로 화정 마을이 있으며 신석기 시대 원시인이 살았던 바위 그늘집 자리가 있는 율리 마을이 있습니다.

담당부서 :
문화체육과   
담당자 :
허선영
연락처 :
051-309-4066
페이스북 트위터 복사 인쇄 이전
만족도 영역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